P2P금융 누적대출액 6조원 돌파...법제화 눈앞
대출뉴스  조회: 3,281회 24-02-28 04:20


29일 한국P2P금융협회에 따르면 9월 말 기준 45개 회원사 누적대출액이 5조536억원으로 집계됐다. 2016년 6월부터 통계를 집계한 지 3년 만에 5조원을 넘어선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여기에 같은 기간 마켓플레이스금융협의회 회원사 5곳의 누적대출액은 1조114억원으로 파악됐다. 협회에 가입한 업체 50곳이 총 6조650억원 대출을 취급하는 것이다.

그간 6조원으로 추정되던 P2P금융 시장 규모가 공식 확인됐다.

2016년 10월 회원사 29곳이 대출한 금액이 3349억원에 불과했다. 3년 만에 취급액이 20배 가까이 불어났으며 회원사는 두 협회 합쳐 50곳으로 확대됐다.

법제화에 속도가 붙으면서 6조원 규모 P2P업계를 대표할 법정협회 설립 사전작업도 진행되고 있다.

P2P업계 관련 협회는 지난해 5월 부동산과 신용평가 두 업권으로 갈라졌다. 렌딧과 8퍼센트, 팝펀딩 3곳이 디지털금융협의회를 창립했고 이후 소상공인 전문 펀다와 의료 전문 모우다가 합류했다. 현재는 한국인터넷기업협회 산하의 '마켓플레이스협의회(마플협)'로 활동 중이다.

한국P2P금융협회와 마켓플레이스금융협의회는 법정협회 '온라인투자연계금융협회'를 위한 준비위원회를 발족시켰다. 향후 온라인투자연계금융업법이 제정되면 모든 P2P업체는 협회에 가입해야 한다. 법정협회는 법에 명시된 내용에 따라 협회 권한과 규율 등을 확정할 예정이다.

초대 협회장으로 금융기관과의 소통이 가능한 외부 인사가 올 가능성을 점치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업권에서 협회장이 나올 경우 업계에 대한 이해도는 높지만 자신이 속한 업권을 우선시할 우려가 있다”며 “법에서 허용하는 협회의 권한 등이 나와 봐야 알겠지만 외부 인사가 초대 협회장으로 올 가능성도 상당히 있다”고 말했다.

한편 온라인투자연계금융업법은 지난 24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법사위)를 통과했다. 본회의 심사만 거치면 모든 절차가 마무리됨에 따라 연내 제정 가능성이 높아졌다.




  • P2P금융 누적대출액 6조원 돌파...법제화 눈앞
  • 29일 한국P2P금융협회에 따르면 9월 말 기준 45개 회원사 누적대출액이 5조536억원으로 집계됐다. 2016년 6월부터 통계를 집계한 지 3년 만에 5조원을 넘어선 것은 이번이

  • 11월 은행 주택대출금리 2.45%, 역대최저…"일시적 현상"
  • 11월 신규 주택담보대출 금리가 역대 최저로 낮아졌다. 한국은행이 31일 발표한 '2019년 11월 중 금융기관 가중평균금리'에 따르면 지난달 은행의 주택담보대출금리(이하 신규취급

  • 기준금리 내렸는데 대출금리 '반짝' 상승…이유는?
  • 은행 대출금리가 '반짝' 상승세를 기록했다.지난 8월 고신용자는 연 2%대로도 신용대출을 받았지만 9월에는 어려워졌다. 10월 기준금리가 역대 최저치를 찍었지만 은행 대출금리는 오

  • 기업·가계대출 부실 우려 급증…“금융 리스크 관리 강화를”
  • 미·중 무역분쟁 등으로 금융·외환시장의 변동성이 확대된 가운데 기업실적이 악화되고 가계대출 연체율도 비은행 금융기관을 중심으로 상승 전환하는 등 금융기관 자산 건전성이 일부 저하되

  • 은행 대출 연체율 두 달째↑…中企 상승폭 커
  • 은행 대출 연체율이 두 달째 상승했습니다.금융감독원이 발표한 8월말 기준 국내은행의 원화 대출 연체율은 0.5%로, 지난달과 비교해 0.05%p 올라 두 달째 오름세를 이어갔습니다

  • 서울시, 신혼부부 주거지원 3兆 투입…사실혼 부부도 저금리 전·월세 대출
  • 서울시가 신혼부부 주거 지원에 3년간 3조원을 투입해 연간 2만5000가구를 제공한다. 서울에서 매년 결혼하는 두 쌍 중 한 쌍이 금융지원, 임대주택 입주 등의 혜택을 받도록 하는

  • "금리 또 떨어질 것 같은데···" 주담대 타이밍 재는 대출자들
  • 주부 윤모(41ㆍ서울 서초동)씨는 아파트 구입를 위해 주택담보대출(주담대)을 알아보다가 고민에 빠졌다. 시장금리와 연동하는 변동금리형 주담대 상품에 가입할지 아니면 금리가 고정된

  • ‘주담대’ 줄이자 신용대출 한 달 새 3조 늘어
  • 코로나19 대유행과 부동산 대출 규제 강화 등으로 인한 신용대출 급증에 은행들이 문턱을 높이고 있다.지난달 말 기준으로 KB국민·신한·하나·우리·NH농협은행이 내준 개인신용대출 잔

  • '33만원 닭강정 거짓주문' 알고보니 대출 사기 일당의 횡포
  • 최근 누리꾼의 공분을 산 이른바 '33만원 닭강정 거짓 주문' 사건은 대출 사기 일당이 벌인 횡포극으로 드러났다.애초 20대인 피해자가 닭강정 거짓 주문자들에게 고등학교 때부터 괴

  • 대출금리 일제히 '역대 최저'…가계대출 금리 2%대로
  • 가계대출 2.92%·주담대 2.47%…시장금리 하락 여파지난달 예금은행의 대출금리가 일제히 역대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다. 가계대출 금리는 2%후반대로 진입했고, 주택담보대출 금리는

  • 은행권 대출 연체율 두 달 연속 올라
  • 국내 은행 대출 연체율이 2개월 연속 상승했다.29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국내 은행 원화 대출 연체율은 지난 8월 말 현재 0.5%로 한 달 전보다 0.05%포인트 올랐다. 앞서

  • 예금금리는 신속인하, 대출금리는 미적… 은행들 ‘얌체 이자장사’
  • 한국은행이 16일 기준금리를 1.50%에서 1.25%로 0.25%포인트 내리자 시중은행들이 서둘러 예금금리 인하를 준비 중이다. 은행들은 한은의 기준금리 인하 전부터 예금금리를 낮

  • "대출 막혀 잔금 구하려고 대리운전"…6·17 규제에 시민들 뿔났다
  • 정부의 6·17 부동산 대책에 반발하는 피해자들이 단체시위에 나서며 6·17 규제 소급적용 철회를 촉구했다.‘6·17 규제 소급적용 피해자 구제를 위한 모임’ 온라인 카페 회원들은

  • 8월말 가계대출 등 은행권 원화대출 연체율 소폭 상승
  • 올해 8월 말 은행권 원화대출 연체율이 부문마다 소폭 상승했다.개인사업자(자영업자) 대출 연체율은 올해 7월 말과 지난해 8월 말 대비 모두 올랐지만, 상승 폭은 크지 않았다.29

  • 8월 말 은행권 원화대출 연체율 소폭 상승
  • 지난 8월 말에 은행권 원화대출의 연체율이 소폭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금융감독원 자료를 보면 8월 말 기준 국내 은행의 원화대출 가운데 가계대출 연체율은 한 달 전보다 0.0